본문 바로가기

인권

(7)
교육의 의미에서 찾는 인권 모든 사람에게는 수많은 정체성이 있다. 그 정체성은 모두 독립적이지만, 오롯하게 그 정체성 하나만으로 그 사람의 모든 상황을 파악할 수는 없다. 한 사람의 정체성이 여럿이라고 사람이 나뉜 상태는 아니기 때문이다. 모든 사람은 쪼개질 수 없기에 사람은 여러 정체성의 교차점에 있을 수밖에 없다. 어떤 정체성이 문제의 인식에 큰 영향을 끼칠 수는 있지만, 교차점에 있기 때문에 문제 인식의 시작이나 과정은 다를 수밖에 없다. 나에게 있는 정체성을 살펴보면 섹슈얼리티와 관련한 것으로 양성애자, 논바이너리 트랜스젠더, 폴리아모리스트 등의 정체성이 있다. 현재 대외적으로 드러내는 위치에 따른 정체성으로 퀴어 인권 활동가, 지방선거에 출마자로 나섰던 낙선 정치인, 현장에 있지 못한 비정규직 음악교사, 출판사를 차린 개..
레인보우 이즈 더 뉴 블랙 10강 - <퀴어와 인권 2 - 퀴어 가시화와 인권> 레인보우 이즈 더 뉴 블랙 10강 - 2018.10.16.(화) 19:00 1. 인권(Human Rights)이란? - 유래 1)자연권(自然權) - 인간이기 때문에 당연히 누리는 인간의 생래적·천부적권리 2) 토머스 페인 - 인간의 권리 (Rights of man) 3) 프랑스 혁명 - 인간과 시민의 권리선언 (Déclaration des droits de l'Homme et du citoyen) - 인간 - Human 1) 처음에는 man, homme 등 남성형 2) 1849년 데이비드 소로의 에 처음으로 휴먼(그나마 성별 중립) 등장 - 권리 1) 영어 right, 네덜란드어 regt, 독일어 recht, 프랑스어 droit 2) 고대 - “객관적으로 옳고 정의로운 어떤 상태” 3) 중세 이후 인간이..
레인보우 이즈 더 뉴 블랙 9강 - <퀴어와 인권 1 - 퀴어의 교차성> 레인보우 이즈 더 뉴 블랙 9강 - 2018.10.2.(화) 19:00 1. 인권(Human Rights)이란? - 유래 1)자연권(自然權) - 인간이기 때문에 당연히 누리는 인간의 생래적·천부적권리 2) 토머스 페인 - 인간의 권리 (Rights of man) 3) 프랑스 혁명 - 인간과 시민의 권리선언 (Déclaration des droits de l'Homme et du citoyen) - 인간 - Human 1) 처음에는 man, homme 등 남성형 2) 1849년 데이비드 소로의 에 처음으로 휴먼(그나마 성별 중립) 등장 - 권리 1) 영어 right, 네덜란드어 regt, 독일어 recht, 프랑스어 droit 2) 고대 - “객관적으로 옳고 정의로운 어떤 상태” 3) 중세 이후 인간이 마..
인천 동구청 규탄 기자회견 연대 발언 인천동구청의 위법한 민원 처리 절차 규탄한다.반갑습니다. 저는 제주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의 조직위원장 김기홍입니다. 저는 공직을 맡아 근무하기도 했었고, 최근 지방선거에서 선출직 공직 후보자로 나왔던 낙선 정치인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법적인 절차와 관련 의무에 대해 공부하고 보고 배운 것들이 있습니다.그런데, 인천동구청장 이하 공무원들이 법을 잘 모르거나, 알면서도 법적 절차를 지키지 않는 것 같아 관련 법령부터 이야기를 좀 하려고 합니다. 물론 법을 모르면서 임의로 처리하는 것도 문제고, 알면서도 지키지 않는 것 역시 모두 문제입니다. 전자든, 후자든 모두 공공기관의 장, 여기서는 인천동구청장이 법적 책임을 져야 할 일입니다. 한 공무원이 임의로 한 처분이라면 구청장이 처벌 받고, 구청에서는 그 공무원..
당신들의 루머와 비아냥, 비하 그것이 바로 성소수자 혐오입니다. 문재인 후보가 4월 25일 밤에 했던 jtbc 제19대 대통령선거후보자 토론회에서 했던 말은 수많은 성소수자들에게 충격이었다. 다른 사람도 아니고 '인권'변호사 문재인의 입에서 동성애 반대라는 말이 나온 것 자체가 충격이었다. 정확하게는 홍준표 후보의 가짜뉴스를 이용한 트롤링에 말려들어 나타난 말이지만, 평소의 인식은 무의식중에 나타난다. 아니, 애써 평소의 인식이 아니라 정치 감각이 부족한 거라고 본다고 해도 '인권'변호사의 '인권' 감각이 부족해 보이는 것도 사실이다. 아래는 홍준표 후보와 문재인 후보의 군대 내 동성애 토론 영상과 전문이다. 홍준표 후보(이하 홍): 군 가산점 우리 동의하십니까? 문 후보님?문재인 후보(이하 문): 형식의 문제지요.홍: 아니 동의하십니까?문: 동의하지 않습니다.홍: ..
학교에서 겪은 성차별 이야기 7. 가르치지 않는 권리 학교에서 교육 활동 외에 가장 많이 신경 쓰는 것은 무엇일까? 생활 지도이다. 생활 지도를 통해 인성, 비행, 폭력 등을 다루는 것이 맞을 것 같지만, 실제로 하는 것은 외모 통제이다. 잠재적 교육과정을 통해 외모를 표준화하는 데 익숙해지면서 사회에서 적절한 외모의 조건이 내면화되며, 표준화된 외모 취향을 만든다.기간제교사 면접을 보러 갈 때 가장 많이 신경 쓰는 것이 외모이다. 면접 보는 본인 말고도 주변에서 평범하게 하라고 강조할 정도이다. 면접에서 특징적인 부분이 있으면 학생들이 본받을 것이라거나 불평등한 상황에 의문을 품을 것이라고 잠재적 교육과정을 가정하여 안 좋은 점수를 줄 것으로 생각한다.외모는 점수에 안 들어간다는 교원임용시험 2차 면접, 수업 실연 때도 다들 외모에 신경 많이 쓴다. 성별..
낙태권이라는 말 참 생소하다. 낙태권이라는 말 참 생소하다. 정말 생소하다. 설명을 읽거나 들을 수록 슬퍼지는 말이다. 내가 기억하는 중고등학교 시절 성교육부터 온갖 생각이 다 들었다. 난 낙태에 반대했다.중고등학교 시절 성교육을 받을 때 들었던 낙태와 관련한 이야기는 생명 존중 밖에 없었다. "태아의 생명에 관한 윤리적 문제", "이후 임신이 어려워 질 수 있다" 같은 이야기가 거의 전부였다. 낙태와 관련한 영상을 봤던 것 같은데, 그 영상에서 낙태는 그만큼 끔찍했다. 이후 성별 감별 후 여아만 낙태하는 문제에 관한 시사 프로그램을 봤던 기억도 있다. 그래서 난 낙태 자체가 나쁘다고 생각했다. 성차별과 책임지지 않는 행위라는 이유를 댔다.성교육과정에서 피임 이야기를 아예 듣지 못한 것은 아니다. 응급 피임약 이야기 정도 들었다. 그..